까딸루나 한인회 - 바르셀로나 한인회

 
   
 



 스페인/바르셀로나에서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들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내용들은 이동 또는 임의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건전한 한인회 홈페이지 운영을 위해 협조를 부탁 드립니다.

총 게시물 251건, 최근 2 건
   

[수필] 사라진 편지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18-08-15 (수) 01:12 조회 : 366

편지는 마음을 여는 문이며 마음으로 다가가는 길이다. 편지는 바람으로 왔고 향기로 날아갔다. 침을 묻혀가며 썼던 눈물 젖은 편지도 웃음 한가득 편지도 이제는 추억으로 남았다. 손으로 쓴 편지에는 글자만 넣어 보낸 게 아니다. 정성스럽게 말린 꽃잎, 갈잎도 넣고 사진도 마음도 동봉했다. 가끔은 왈칵 쏟아지는 울음도 한숨도 담았다. 그땐 온전한 자신 전체를 편지로 보내기도 했다. 참을 수 없는 더위에도 토방에 누워 봉당(封堂)쪽 문을 열고 파란 하늘에 둥실둥실 뜬 구름을 보면서 편지를 쓰면 마음은 봄이고 가을이었다. 단어도 어휘력도 부족했을 때 그럴듯한 단어 하나를 찾아내어 쓰고 고치기를 얼마나 했던가.

언젠가부터 손으로 꾹꾹 눌러가며 쓴 수제(手製) 편지가 사라졌다. 파랗고 검은색 잉크에 쓸 때마다 펜촉을 담가가며 마치 세밀화를 그리듯 정성을 다하던 젊은 날의 멋스런 편지를 보기가 어렵다. 두툼한 가죽 가방에서 무슨 보물 꺼내듯 편지를 꺼내 빙 둘러선 아이들 앞에서 호명하며 나누어 주던 집배원아저씨의 모습도 더 이상 볼 수 없다. 손으로 쓰던 편지는 삶과 고뇌, 사랑과 우정, 세상을 향해 내미는 손과 마음의 역할을 했다. 편지를 쓸 줄도 읽을 줄도 모르던 우리들의 할머니, 어머니들은 집배원아저씨가 가져다주는 편지를 걱정 반 부끄러움 반으로 받아들고는 마을의 식자께나 든 양반을 찾아가 읽어 주길 어렵게 부탁했었다.

손으로 쓴 편지를 읽을 때는 글이 품고 있는 함의(含意)에 따라 유장(悠長)하게 때로는 청승맞게 감정을 넣어 읽어야 제격이었다. 고향집 주소를 단 편지는 대부분 객지에 돈 벌러 나간 자식이나 군대 간 아들이 보냈었고, 아무런 감흥 없이 읽으면 그저 그런 내용이었지만 짓궂은 마을 양반이 감정을 이입하여 처연하게 읽으면 듣는 이는 눈물을 쥐어짰다.

이제는 컴퓨터, 스마트 폰 등의 문명 이기들이 모든 소식과 감정의 교류를 대신하고 있다. 그래서인지 요즘 젊은이들이 글 쓰는 것을 보면 글인지 그림인지 알 수가 없다. 편지를 정성스럽게 쓰는 과정에서 정서도 풍부해지고 필체도 좋아지는 것이다.

손으로 쓰는 편지는 단순한 글자의 조합이 아니라 쓰는 사람의 마음과 정성이 그 속에 담긴다. 아름다운 우정을 편지 한 장으로 나누던 그 시절을 회상하며 방학 중인 아이들에게 손 편지라도 한 통 써보라고 하는 것은 어떨까. 먼 훗날 직접 손으로 쓴 편지 한 장의 추억이 각박하고 건조한 디지털 시대의 삶에 낭만적인 가을밤을 만들어줄지도 모를 일이다.


100 글자 이상 1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51건, 최근 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1
주바르셀로나총영사관은 발렌시아 및 인근 지방에 거주하는 우리 교민 및 유학생들의 영사민원 수요에 대응하여 아래와 같이 순회영사를 실시하고자 합니다. ​  1. 일시 및 장소  ​ ○ 발렌시아 - 일시 : 2019.07.05.(금), 10:00-13:00&nbs…
관리자 06-20 13
250
세계한인무역협회(OKTA)에서 다음과 같은 소식 전달하였습니다.  제6회 유럽통합 차세대 글로벌 창업 무역 스쿨 대상. 유럽 거주 창업 관심 있는 청년 선착순 100명.  - 만 40세 이하 - 비자 잔여기간 1년 이상 신청기간. 6월 1일 - 7월 15일 제출서류. …
관리자 06-19 11
249
유학생/워킹홀리데이 참가자 대상 체류 관련 법률 상담회 - 2019.6.25(화) 16:30, 주스페인대사관 - 주 스페인 대한민국 대사관에서는 오는 6.25(화) 우리 유학생(교환학생 포함) 및 워킹홀리데이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체류 관련 법률 상담회를 개최합니다. …
관리자 06-18 28
248
안녕하세요. 까딸루냐 한인 여러분.  TV조선 측에서 다음과 같은 소식을 전달하였습니다.  듣고 싶은 노래와 사연을 신청하여 선정되신 분들에게, 가수 송가인씨가 직접 찾아오셔서 노래를 불러드린다고 합니다.  관심 있으신 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
관리자 06-10 211
247
* 공관 휴무(오순절) 안내 오는 2019년 6월 10일(월)은 바르셀로나 공휴일인 오순절로 당관 휴무 예정입니다. 총영사관 방문 및 영사민원실을 이용하시는 분들께서는 일정 참고하여 불편함 없으시길 바랍니다. 긴급한 연락사항이 있으신 분께서는 총영사관 당…
관리자 06-08 82
246
이번주 일요일 바르셀로나에서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조성진씨의 콘서트 소식이  있습니다.  일시: 6월 9일 일요일  시간: 17:30  장소: Palau de la Música  Catalana 콘서트 프로모션 측에서 까딸루냐 한인들만을 위하여 특별한 할인을 제공…
관리자 06-05 328
245
안녕하세요.  지난주 유럽한인체육대회가 개최되었고 저희 카탈루냐팀이 대진운이 좋지 않아서 아쉽게도 4등을 하였다는 소식을 전달합니다.  까딸루냐한인회에서는 참가자들을 위하여 항공권 일부와 참가비용을 후원하였습니다.  참…
관리자 06-04 242
244
안녕하십니까!  재서 한인동포 여러분의 건승을 빕니다. 2019년 7월 19일부터 24일까지 독일에서 “꿈과 기적을 향한 청소년 캠프"를 개최합니다. 스페인 차세대 및 한인 여러분께서도 100주년 유럽한인사회를 맞아 뜻깊은 행사에 많은 추억…
관리자 06-04 72
243
재 스페인 한인 총연합회에서 다음과 같은 소식을 전하였습니다.      아래와 같이 제 100회 전국체전에 참가할 재 스페인 대표선수를 모집 하오니 관심있으신 분들은 마감기간 내에 지원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1.   &…
관리자 05-31 233
242
다섯 가족을 포함한 한국인 관광객 7명이 사망하고 19명이 실종된 이번 헝가리 유람선 침몰 사고에 까딸루냐한인회는 마음 아프게 생각하며 심심한 애도의 뜻을 전합니다.  또한 불의의 사고를 당한 가족분들에게도 깊은 위로를 드립니다.  실종된 분들이 …
관리자 05-30 26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