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딸루나 한인회 - 바르셀로나 한인회

 
   
 



 스페인/바르셀로나에서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들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내용들은 이동 또는 임의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건전한 한인회 홈페이지 운영을 위해 협조를 부탁 드립니다.

총 게시물 291건, 최근 0 건
   

[수필] 사라진 편지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18-08-15 (수) 01:12 조회 : 511

편지는 마음을 여는 문이며 마음으로 다가가는 길이다. 편지는 바람으로 왔고 향기로 날아갔다. 침을 묻혀가며 썼던 눈물 젖은 편지도 웃음 한가득 편지도 이제는 추억으로 남았다. 손으로 쓴 편지에는 글자만 넣어 보낸 게 아니다. 정성스럽게 말린 꽃잎, 갈잎도 넣고 사진도 마음도 동봉했다. 가끔은 왈칵 쏟아지는 울음도 한숨도 담았다. 그땐 온전한 자신 전체를 편지로 보내기도 했다. 참을 수 없는 더위에도 토방에 누워 봉당(封堂)쪽 문을 열고 파란 하늘에 둥실둥실 뜬 구름을 보면서 편지를 쓰면 마음은 봄이고 가을이었다. 단어도 어휘력도 부족했을 때 그럴듯한 단어 하나를 찾아내어 쓰고 고치기를 얼마나 했던가.

언젠가부터 손으로 꾹꾹 눌러가며 쓴 수제(手製) 편지가 사라졌다. 파랗고 검은색 잉크에 쓸 때마다 펜촉을 담가가며 마치 세밀화를 그리듯 정성을 다하던 젊은 날의 멋스런 편지를 보기가 어렵다. 두툼한 가죽 가방에서 무슨 보물 꺼내듯 편지를 꺼내 빙 둘러선 아이들 앞에서 호명하며 나누어 주던 집배원아저씨의 모습도 더 이상 볼 수 없다. 손으로 쓰던 편지는 삶과 고뇌, 사랑과 우정, 세상을 향해 내미는 손과 마음의 역할을 했다. 편지를 쓸 줄도 읽을 줄도 모르던 우리들의 할머니, 어머니들은 집배원아저씨가 가져다주는 편지를 걱정 반 부끄러움 반으로 받아들고는 마을의 식자께나 든 양반을 찾아가 읽어 주길 어렵게 부탁했었다.

손으로 쓴 편지를 읽을 때는 글이 품고 있는 함의(含意)에 따라 유장(悠長)하게 때로는 청승맞게 감정을 넣어 읽어야 제격이었다. 고향집 주소를 단 편지는 대부분 객지에 돈 벌러 나간 자식이나 군대 간 아들이 보냈었고, 아무런 감흥 없이 읽으면 그저 그런 내용이었지만 짓궂은 마을 양반이 감정을 이입하여 처연하게 읽으면 듣는 이는 눈물을 쥐어짰다.

이제는 컴퓨터, 스마트 폰 등의 문명 이기들이 모든 소식과 감정의 교류를 대신하고 있다. 그래서인지 요즘 젊은이들이 글 쓰는 것을 보면 글인지 그림인지 알 수가 없다. 편지를 정성스럽게 쓰는 과정에서 정서도 풍부해지고 필체도 좋아지는 것이다.

손으로 쓰는 편지는 단순한 글자의 조합이 아니라 쓰는 사람의 마음과 정성이 그 속에 담긴다. 아름다운 우정을 편지 한 장으로 나누던 그 시절을 회상하며 방학 중인 아이들에게 손 편지라도 한 통 써보라고 하는 것은 어떨까. 먼 훗날 직접 손으로 쓴 편지 한 장의 추억이 각박하고 건조한 디지털 시대의 삶에 낭만적인 가을밤을 만들어줄지도 모를 일이다.


100 글자 이상 1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9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91
한국 기독교계에서 이단으로 판정된 단체가 바르셀로나에 들어와 행사를 한다고 홍보 하고있습니다. IYF 는 이단 단체 이므로 교민 여러분들 께서는 조심해 주시기 바랍니다. 뉴스엔조이 기사를 첨부합니다. http://m.newsnjoy.or.kr/news/articleView.html?idxno=209369
관리자 11-28 295
290
지난 23일(토) 오후 5시 호텔 H10 CASANOVA 에서 한명숙 전 총리를 강사로 모시고 민주평통남유럽협의회와 스페인지회에서 마련한 “한반도 평화강연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이번 강연은 독일 베를린자유대학에서 독일통일 과정에 대해 연구중인한명숙 전 국무…
관리자 11-25 252
289
□ 외교부는 최근 스페인 내 바르셀로나를 포함한 카탈루냐주 지역의 시위 사태가 안정화됨에 따라 11월 18일(월)부로 여행경보를 2단계(여행자제)*에서 1단계(여행유의)로 하향하였습니다. ​   * 10.17.(목) 여행경보 2단계(황색경보, 여행자제)로 상향 조정 □…
관리자 11-18 221
288
까딸루냐 교민 여러분! 민주평통자문위 스페인지회에서 아래와 같이 강연회를 개최하오니 많은 참석 바랍니다.  제목:  한명숙 전 국무총리 초청 “평화 강연회”  강사 : 한명숙 전 국무총리 일시: 11월 23일(토) 오후 5시. 장소: 호텔 H10 CASANOVA . Gran …
관리자 11-13 669
287
(10월 30일 오전 10시 기준) 스페인 당국 및 언론보도에 따르면 바르셀로나 및 카탈루냐 주요도시에 아래와 같은 집회 및 시위 일정이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시내 주요 도로 통제와 교통 정체가 심할 것으로 예상되니, 집회 장소는 가…
관리자 10-30 1181
286
(10월 29일 오전 11시 기준) 스페인 당국 및 언론보도에 따르면 바르셀로나 및 카탈루냐 주요도시에 아래와 같은 집회 및 시위 일정이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시내 주요 도로 통제와 교통 정체가 심할 것으로 예상되니, 집회 장소는 가…
관리자 10-29 110
285
1. 10월 24일(목)~10월 27일(일) 간 바르셀로나에서는 아래 장소에서 집회 및 시위가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예정된 집회 및 시위 장소 외에도 주요 관광지와 관공서 주변에서 산발적인 시위와 소요가 발생할 수 있으니, 집회 및 시위 장…
관리자 10-24 631
284
1. 스페인 당국 및 언론보도 등에 따르면 10월 23일(수) 바르셀로나 및 카탈루냐 주요 도시에서는 아래 장소에서 집회 및 시위가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예정된 집회 및 시위 장소 외에도 주요 관광지와 관공서 주변에서 산발적인 …
관리자 10-24 383
283
주스페인대사관 영사과의 제21대 국회의원 재외선거 관련 소식 전달합니다.   2020년 4월 실시예정인 제21대 국회의원 재외선거의 신고·신청 접수 전자우편 주소 공고문 및 방법 내용이 확인되는 파일을 유첨하여 송부합니다.  기타 재외선거 관…
관리자 10-22 210
282
1. 스페인 당국 및 언론보도 등에 따르면 10월 22일(화) 바르셀로나에서는 아래 장소에서 대학생들의 집회/행진 및 시위가 예정되어 있다고 합니다. 예정된 집회 및 시위 장소 외에도 주요 관광지와 관공서 주변에서 산발적인 시위…
관리자 10-22 4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