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딸루나 한인회 - 바르셀로나 한인회

 
   
 



 스페인/바르셀로나에서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들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내용들은 이동 또는 임의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건전한 한인회 홈페이지 운영을 위해 협조를 부탁 드립니다.

총 게시물 232건, 최근 1 건
   

바르셀로나총영사관 다시 문열었다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19-01-26 (토) 19:58 조회 : 201

바르셀로나총영사관이 1월25일 개관해 정식업무에 들어갔다. 바르셀로나는 교민수 1500명에 불과하지만 지난해 이 지역을 찾은 한국인 방문객수가 45만명에 이를 정도로 유동인구가 많은 곳으로, 여권분실에 따른 재발급 등 영사수요가 급증한 지역이다.

특히 바르셀로나한인회(회장 박천욱)가 교민과 방문객 등 1만여명의 서명을 받아, 외교부와 국회에 제출하는 등 현지 교민사회가 벌인 영사관 개설 청원운동이 2년여 만에 결실을 이루었다는 점에서도 뜻깊다.

총영사관 개관을 알리는 현판 제막식은 이날 오후 4시 박천욱 회장 등 교민사회 대표와 전홍조 주스페인대사, 정기홍 외교부 유럽국장, 이시형 국제교류재단 이사장, 테레사 쿠니에라 카탈루냐 주재 스페인정부 대표, 알프레드 보쉬 카탈루냐 주정부 대외협력장관, 루이스 고메즈 바르셀로나 시정부 경제진흥혁신커미셔너 등 내빈들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총영사관은 바르셀로나 시내 메인도로인 그라시아거리 103번지 건물 3층에 자리잡고 있다. 현판 제막식은 허태완 신임 총영사의 간단한 환영 인사말과 한국 정부대표로 온 정기홍 외교부 유럽국장의 축사, 카탈루냐 주정부 및 스페인 정부대표의 축사에 이어 간단한 리셉션으로 진행됐다.

현판 제막식에 이어 총영사관 개관 축하행사가 스페인 중앙정부와 카탈루냐 주정부, 바르셀로나 시정부 관계자들 및 교민사회 주요인사들 등 내빈 200명이 참여한 가운데 바르셀로나 시내의 그랜드 센트럴 호텔에서 열렸다.

오후 6시부터 시작된 축하행사는 허태완 총영사의 환영사, 전홍조 대사, 카탈루냐 주정부 장관, 스페인 중앙정부 대표의 축사로 진행됐다. 전홍조 주스페인 대사는 “박천욱 회장 등 한인사회가 총영사관 개설을 위해 많 노력을 했다”고 축사를 했다.

카탈루냐 주정부 장관은 “바르셀로나를 찾는 한국인 관광객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영사관 개설이 이뤄져, 향후 한국과 카탈루냐 간의 교역과 투자 등 인적 물적 교류가 더욱 늘어갈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스페인 중앙정부 대표는 영사관 개설을 축하하는 말과 함께 “차별 없고, 싸우지 않으며, 모두가 한마음으로 협력하는 스페인을 만들자”고 호소하는 등, 최근 스페인에서 분리독립을 하려는 카탈루냐에 대해 우려와 경고의 목소리도 쏟아냈다. 이어 만찬이 한시간 반 가량 서서 진행되는 스탠딩파티로 진행됐다.

왼쪽부터 김영기 스페인한인총연합회장, 전홍조 주스페인대사, 허태완 바르셀로나총영사, 박천욱 바르세로나한인회장
왼쪽부터 김영기 스페인한인총연합회장, 전홍조 주스페인대사, 허태완 바르셀로나총영사, 박천욱 바르세로나한인회장

이 행사에 참여한 이영래 초대 바르셀로나 한인회장은 “1972년 바르셀로나에 와서 지금껏 살고 있다”면서, “총영사관 개설이라는 교민사회 숙원사업을 이뤄낸 것은 박천욱 회장을 비롯한 교민사회가 한마음으로 뜻을 합쳤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바르셀로나에서 33년을 살았다는 이겸순 제12대 한인회장은 “연간 45만명의 한국인 여행객이 오다 보니, 여권을 잃어버리는 경우도 아주 많다. 총영사관이 개설을 준비하면서 여권재발급 업무만 진행한 지난 한달동안 154명이 여기서 여권을 재발급 받았다”고 말했다. 여권을 분실하면, 마드리드로 가서 신고하고 재발급 받는데 이틀이 소요되고 많은 경비도 지출됐다고 말했다.

13대 한인회장을 지낸 김부향 회장은 “교민사회 청원에 힘입어 총영사관이 재개설된 만큼 박천욱 회장한테도 축사할 기회를 줘서 총영사관 개설 청원운동 경과를 소개했으면 스페인 정부 관계자들이 교민사회를 보는 눈이 달라졌을 수 있을 텐데, 그렇게 못한 것이 매우 아쉬웠다”며 “총영사관이 앞으로 교민사회의 일에 귀를 많이 기울여주면 좋겠다”고 주문했다.

박천욱 회장은 “총영사관 개설을 청원하는 1만명의 서명을 받기 위해 식당과 여행사 등 곳곳을 뛰어다녔다”면서 “바르셀로나 시내 중심인 그라시아 대로변에서 우리나라 태극기를 이제 다시 볼 수 있게 되어 가슴 뭉클하다”고 소회를 밝혔다. 바르셀로나영사관은 바르셀로나올림픽 직후 폐쇄됐다가 23년 만에 재개관했다.



100 글자 이상 1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32건, 최근 1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2
안녕하세요 까딸루냐 한인 여러분,  올해 3.1절 100주년을 기념하여 유럽 한인 차세대 웅변대회가 스페인 마요르카에서 3월 22일부터 24일 양일간 개최됩니다. 참여를 원하시는 한인 청소년들은 2019년 2월 25일까지 info@hanincat.com 으로 참가 신청서(첨부)를…
관리자 02-20 72
231
안타까운 부고 소식을 전합니다. 바르셀로나 순복음교회 최원철목사님 사모님 Sra, Almudena( 알무데나) 께서 어제(11일) 오후 6시경 소천 하셨습니다. 장례식: 2019년 2월13일 오후 3:45분  장소: Tanatoria Les Corts , sala 10.  (Avinguda de Joan XXIII, 3 08028 Barcelona Es…
관리자 02-12 60
230
  날짜: 2019.02.010 발신: 선거관리위원장 수신: 스페인 각지역 한인회장 및 임원,  대의원 참조: 주 스페인 한국대사관 제목: 제31대 재 스페인한인 총연합회 신임회장선출                         …
관리자 02-11 61
229
안녕하세요? 오가닉밀 (Organik Mill)입니다. 오랜 준비 끝에 한국의 전통 건강식품인 유기농 미숫가루를 정식 수입,판매하게 되었습니다.   바르셀로나 Sants에 있는 “Cafe&Amics” 카페에서 유기농 미숫가루를 맛보세요! 미숫가루라떼, 미숫가루…
오가닉밀 02-06 383
228
바르셀로나에 본사를 둔 한국인 기업 에서 아래와 같이 사원을 모집합니다. 회사: DAEDO INTERNATIONAL 1,주요 업무: 수출입 2,자격 요건:  -스페인어, 영어, 한국어 가능한자. -스페인 체류조건에 이상없는자. -직무관련 경력자 우대 3,근무시간 및 계약조건:…
관리자 02-02 394
227
바르셀로나총영사관이 1월25일 개관해 정식업무에 들어갔다. 바르셀로나는 교민수 1500명에 불과하지만 지난해 이 지역을 찾은 한국인 방문객수가 45만명에 이를 정도로 유동인구가 많은 곳으로, 여권분실에 따른 재발급 등 영사수요가 급증한 지역이다. 특히 바르…
관리자 01-26 202
226
안녕하세요. 까딸루냐 교민 여러분, 1월 25일(금), 지로나에서 제13회 시문학 독립예술제, Pepe Sales가 개최됩니다.  올해 테마는 한국의 시인 '이상'으로서, 이상의 작품뿐만 아니라, 한국음식, 영화, 태권도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1…
관리자 01-22 236
225
안녕하세요. 까딸루냐 교민 여러분, 1월 24일(목)과 25일(금), 카사 아시아 Tribuna España Corea가 개최됩니다.  본 행사는 카사 아시아, 한국국제교류재단, 한국외국어대학교가 공동 주관하고, 스페인 외무부의 협력으로 진행하는 국제 포럼입니다.  특…
관리자 01-19 461
224
재 스페인 한인 총 연합회에서 알립니다.  안녕하십니까! 재서 한인들의 건승을 빕니다. 재외동포신문이 주관하는  '해외 발로 뛰는 영사상'에 스페인에 배영기 영사가 재 스페인한인총연합회와 스…
관리자 01-07 154
223
안녕하세요 까딸루냐한인회 여러분.  메조소프라노 김정화 계명대학교 교수님의 공연 소식입니다.  1월 28일 17시 30분 몬세랏 카바예에서 독창회가 열립니다.  교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관리자 01-07 29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