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딸루나 한인회 - 바르셀로나 한인회

 
   
 



 생활에 유익한 일반 뉴스(정보)들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내용들은 이동 또는 임의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건전한 한인회 홈페이지 운영을 위해 협조를 부탁 드립니다.


총 게시물 1,153건, 최근 0 건
   

스페인, 유로존 3위 경제국으로 부상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18-04-29 (일) 19:08 조회 : 359

유로존(유로화를 쓰는 19개국) 4위 경제 대국 스페인이 3위인 이탈리아보다도 더 부자가 됐다는 소식에 국제 사회가 깜짝 놀랐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는 국제통화기금(IMF) 세계 경제 전망 보고서를 인용해 지난해 스페인의 1인당 국내총생산(GDP·구매력 기준)이 3만8286달러로 이탈리아(3만8140달러)를 앞질렀다고 최근 보도했다. GDP가 국가별 경제 규모를 비교한다면, 1인당 GDP는 국민의 평균적 생활수준을 비교하는 지표다. 여기에 물가 수준까지 반영해 실질 구매력을 보여주는 것이 ‘구매력 기준 1인당 GDP’다. IMF는 향후 5년간 이 같은 역전 현상이 지속돼 스페인 1인당 GDP가 이탈리아보다 7%가량 웃돌 것으로 예측했다. 

바르셀로나에 있는 한 재래시장이 관광객들로 북적이고 있다. 유럽·신흥국의 경기가 회복되면서 스페인의 관광 산업이 활력을 띠고 있다. / 블룸버그

유럽 재정위기의 진원지이자 만성 재정적자로 ‘유럽의 병자(病者)’ 취급을 받았던 ‘피그스(PIIGS:포르투갈·이탈리아·아일랜드·그리스·스페인)’의 스페인이 부활하고 있다. 
마이너스 성장을 지속하던 스페인은 2014년부터 플러스 성장으로 돌아섰고,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 연속 실질 GDP가 3.2%씩 성장했다. 2013년 26.1%까지 치솟았던 실업률은 지난해 17.5%로 9%포인트가량 떨어졌다. 

전문가들은 스페인의 부활 요인으로 유럽과 신흥국의 경기 회복에 따른 수출·관광업 호황과 노동생산성 제고를 꼽는다. 유럽 재정위기가 고조됐던 2011년 말부터 집권한 중도 우파 성향의 마리아노 라호이 총리는 ‘쉬운 해고, 해고수당 삭감, 물가 비연동 임금 인상’ 등을 골자로 한 고강도 노동개혁을 추진해 왔다. 정규직의 퇴직금을 줄이고 해고 절차를 간소화했다. 경영이 어려운 기업은 노사 협약을 따르지 않고 자체적으로 임금을 조정할 수 있게 해줬다. 대신 청년을 고용하는 기업에는 세금을 깎아줬다. 라호이 총리가 노동 유연성에 방점을 찍은 개혁을 밀어붙이면서 일자리 지표가 개선됐다.

로만 에스콜라노 스페인 재무장관은 FT와의 인터뷰에서 “스페인의 최근 경제 지표가 크게 개선되고 있다”면서 “일자리를 더 만드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스페인 경제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실업률이 여전히 17%대에 달하는 만큼 노동개혁을 지속하겠다는 뜻이었다. 

이탈리아 역시 재정위기 이후 플러스 성장으로 돌아서고 있다. 다만 2%대를 웃돌았던 실질 GDP 성장률(재정위기 이전)을 회복하는 수준에는 미치지 못하고 있다. 2015년부터 3년간 이탈리아의 실질 GDP는 0.8~0.9% 성장하는 데 그쳤다. 고령화가 가속화하면서 생산성이 현저히 떨어지고 있는 데다 거대 관료제, 여전히 높은 국가 부채 등이 발목을 잡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정정(政情) 불안은 경제 개혁이 절실한 이탈리아의 앞길을 불투명하게 하고 있다. 스페인에 있는 글로벌 경제 연구소 ‘포커스이코노믹스’의 마시모 바세티 이코노미스트는 보고서에서 “(이탈리아의 포퓰리즘 정당인) 오성(五星)운동이 최대 정당으로 부상한 지난 3월 총선 결과를 보면, 이탈리아의 강도 높은 구조개혁은 실현하기 어려울 것 같다”며 “이탈리아의 잠재 성장률은 다른 유로존 국가들을 밑도는 수준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3월 4일(현지시각) 치러진 이탈리아 총선에서 오성운동은 단일 정당 득표율 32.2%를 기록하며 이탈리아 최대 정당으로 도약했다. 2위를 차지한 민주당의 득표율 18.9%의 거의 두 배였다. 2009년 코미디언 출신 베페 그릴로와 인터넷 기업가였던 잔로베르토 카살레조가 반부패·반유럽연합(EU) 기치를 걸고 함께 만든 오성운동은 창당 9년 만에 정치 무대의 주류에 서게 됐다. 

◇ 유럽 병자들, 차례로 퇴원 준비 중

다른 피그스의 상황도 전반적으로 개선되고 있는데, 특히 아일랜드의 성장세가 놀랍다. IMF 기준 2015년 아일랜드의 실질 GDP 성장률은 무려 25.5%에 달했다. 이는 직전 해(8.3%)의 세 배를 웃도는 수준이다. 아일랜드가 법인세율이 높은 국가 기업의 조세 회피처로 각광받은 것이 작용했다고 해외 언론들은 분석하고 있다. 

아일랜드의 법인세율은 선진국 가운데 최저 수준인 12.5%다. 해외 기업이 본사를 아일랜드로 이전할 경우 해당 기업 소유의 설비 등 자산이 통계상으로 아일랜드 자산으로 간주돼 GDP에 포함된다. 이런 착시효과를 빼고 고용, 실업률, 세수, 민간 소비 등을 고려했을 때 아일랜드의 실질 성장률은 25.5%에서 4~4.5% 수준으로 확 줄어든다. 지난해 아일랜드의 실질 GDP 성장률은 7.8%였다. 

포르투갈도 2014년 이후로 1~2%대 실질 GDP 성장률을 나타내고 있다. 피그스 중에서도 중환자로 꼽혔던 그리스는 지난해부터 플러스 성장으로 돌아서기 시작했다.
또 피그스의 리스크 요인이었던 국가의 재정 건전성도 회복하는 모습이다. 그리스(180%)를 제외한 스페인(99%), 포르투갈(126%), 이탈리아(133%) 등의 GDP 대비 부채 규모는 줄어들고 있다. 김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유로존 경기 회복세가 독일·프랑스 등 중심국에서 이제 재정위기국으로 확산되고 있다”고 해석했다. 

☞구매력 기준(PPP·Purchasing Power Parity) 1인당 GDP
한 나라 안에서 가계·기업·정부 등 모든 경제 주체가 생산활동에 참여해 벌어들인 부가가치를 합산한 것이 GDP다. 나라별 비교를 위해 GDP를 달러화로 환산해서 표시한다. 그러나 이 지표는 각국의 물가 수준이 반영되지 않아 1인당 GDP가 실제 그 나라에서 어느 정도 구매력을 갖고 있는지 알기 어렵다. 1인당 GDP가 똑같이 2만달러라 하더라도 물가가 다르면 살 수 있는 상품·서비스가 다르다. 국가별로 다른 물가 수준을 감안해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능력을 평가하는 지표가 구매력 기준 1인당 GDP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153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153
[아시아타임즈=이재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브라질과 스페인, 중국에 '해외전통문화예술단'(이하 예술단)을 파견한다고 6일 밝혔다. 이들은 약 3개월간 현지인을 대상으로 가야금과 사물놀이, 단소, 무용을 가르치며 공연과 워크숍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예술…
08-07 22
1152
부평구문화재단은 12일 부평아트센터 해누리극장에서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한국 민요와 가곡을 주요 래퍼토리로 하는 스페인 최고의 합창단인 스페인밀레니엄 합창단을 초청해 '에스빠냐 …
08-07 15
1151
  [코스인코리아닷컴 최지윤 스페인 통신원] 향수 화장품 전문 매거진 뷰티 프로프(BEAUTYPROF)는 스페인에서 진행된 'K-뷰티 쇼케이스' 소식을 보도했다.   토니모리, 미샤, 스킨79 등 한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화장품 기업 20여 곳이 한국무역투자진흥공…
07-24 505
1150
스페인의 국영방송 9시 뉴스에 한 축구팀이 소개됐습니다.[상대 팀에 오히려 모범이 되는 축구팀이 있다면 상상이 되시나요? 한국인으로만 구성된 팀이죠.]각종 방송 뉴스는 물론, 라디오, 다큐멘터리 등에 출연하며 현지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팀인데요, 스…
07-23 582
1149
Portal Asia 에서 다음과 같은 행사를 개최하오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이번주 토요일 Alibri 서점에서 코믹 토끼(Tokki)  프리젠테이션이 있습니다.  새로운 젊은 세대를 대표해 싸워나가는 작은 토끼를 주제로 하였고, 토끼에서 가장 알려진…
07-19 760
1148
세계 최고의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ㆍ레알 마드리드)가 11년 만에 방한한다. 미용·건강 제품 유통 전문 기업인 코리아테크는 “복근 운동기구인 식스패드(Sixpad) 발매 3주년을 기념해 실제 제품 개발에 참여한 호날두가 참여하는 특별 행사를 개최한다…
07-11 793
1147
스페인이 낳은 세계적인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1852~1926), 그에게는 '건축의 천재'라는 수식어 붙어 다닙니다. 그는 어떤 형식이나 틀에 얽매이지 않고, 자신의 천재성을 작품 속에 유감없이 녹아냈습니다. 그래서 누구도 흉내낼 수 없는 독창적인 건축세계를 펼쳤다…
07-11 795
1146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 주장이자 감독이었던 루이스 엔리케(48)가 스페인 축구 대표팀 감독에 선임됐다.스페인 축구협회는 10일(한국시간)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루이스 엔리케 감독과 2020년 유럽선수권대회까지 2년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루이…
07-11 699
1145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한 달 전 동시에 취임한 스페인 총리와 카탈루냐 자치정부 수반이 만나 카탈루냐의 분리독립 추진을 둘러싼 문제들을 논의한다. 스페인 민주화 이후 최대 정치적 위기로 평가되는 카탈루냐 분리독립 갈등 국면에서 화해 제스처와 …
07-10 736
1144
한국의 피나 바슈로 알려진 무용가이자 안무가 안은미가 바르셀로나 공연예술축제 Grec 에서 실험적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안은미는 2003년 대구에서 개최된 유니버시아드 대회 개폐마식 안무를 맡아 이름을 알린 후, 2006년 한국과 유럽이 공동 제작한 '월…
07-06 888
1143
스페인축구협회가 이강인(17·발렌시아CF)의 귀화를 원한다는 스페인 언론의 보도가 나와 눈길을 끈다. 스페인 발렌시아 지역지인 '수페르 데포르테'는 2일(한국시간) "스페인축구협회가 이강인의 귀화를 계획하고 있다"라며 "축구협회 기술위원들이 발렌시아에서 …
07-03 727
1142
이강인 선수가 스페인축구협회의 귀화 러브콜을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2일(한국시각) 스페인 발렌시아 지역지 ‘수페르데포르테’는 스페인축구협회가 이강인의 스페인 귀화를 3년 전부터 꾸준히 시도했다고 보도했다. 이강인 선수는 2001년생으로 손흥민, …
07-03 749
1141
(경기=NSP통신) 김여울 기자 = 강남대학교(총장 윤신일)가 외교부 산하 재외동포재단이 주관하는 ‘2018 멕시코·쿠바 한인후손 초청 직업연수’ 위탁기관에 최종 선정됐다.2018 멕시코·쿠바 한인후손 초청 직업연수는 재외동포재단이 해외한인후손들의 직업능력 제고…
06-28 726
1140
K-POP, 한반도 평화의 원동력 (El Kpop, un motor para la paz entre las dos Coreas / 스페인 Telemadrid, 05/30, 20시 30분 뉴스, 서울) 한국 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매년 40억 유로(약 5조) 정도의 가치를 창출해내고 있는 K-POP은 나날이 그 위상을 높이…
06-25 731
1139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스페인 정부가 국가기념공원에 묻혀 있는 독재자 프란시스코 프랑코(1892∼1975)의 유해를 발굴해 이장하고 그 자리에 화해를 위한 기념비를 세우겠다고 선언했다. 이달 초 취임한 사회당의 페드로 산체스(46) 총리는 18일(현지시간) 현…
06-20 741
1138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현대자동차가 잉글리쉬 프리미어 리그에 이어 세계적 축구강국 스페인의 '라 리가' 소속팀도 후원한다.현대차는 14일 스페인 라 리가 소속 명문 축구클럽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글로벌 자동차 파트너'로 참여한다고 밝혔다.현대차…
06-14 771
1137
【서울=뉴시스】조인우 기자 = 스페인 새 정부가 분리독립 운동으로 갈등을 겪은 카탈루냐 자치정부에 재정 통제를 해제하기로 했다.8일(현지시간) 폴리티코EU에 따르면 이사벨 셀라 스페인 중앙정부 대변인 겸 교육장관은 새 정부 출범 직후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
06-10 785
1136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스페인 사회당의 페드로 산체스 신임 총리가 비서실장에 자신의 정적인 국민당에 주로 자문해온 30대의 젊은 정치 컨설턴트를 기용했다. 8일(현지시간) 쿠아트로 등 스페인 언론에 따르면 산체스 총리는 정치컨설팅 업체 대표 이반 …
06-10 775
1135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코트라(KOTRA)가 7일(현지시각) 주스페인한국문화원과 함께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K-뷰티 쇼케이스'를 갖고 남서유럽 시장 공략에 나섰다.코트라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토니모리, 미샤, 스킨79 등 유명 한국 브랜드를 비롯해 EU수출인…
06-08 787
1134
여성 장관의 수가 남성 장관 수보다 많았던 적은 1975년 스페인 민주화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6일(현지시간) 영국 BBC와 가디언 등에 따르면 집권 사회노동당의 산체스 총리는 이날 밤 발표한 인선에서 총 17명의 각료 중 11명을 여성으로 기용했다. 2004~2007년 문화부 …
06-07 78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