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딸루나 한인회 - 바르셀로나 한인회

 
   
 




 
작성일 : 19-11-17 01:40
미국 ‘입양인 평등을 위한 전국연대’ 출범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04  
   http://www.dongpo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40987 [47]


미주한인유권자연대(KAGC, 대표 김동석)는 11월 13일 미 연방의사당에서 ‘입양인 평등을 위한 전국연대(National Alliance for Adoptee Equality)’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2019 입양인 시민권 법안’을 발의한 아담 스미스(민주 워싱턴 9)의원과 공동발의한 랍 우달(공화, 조지아 7) 의원을 포함해 연방 하원의원 4명과 전국 각자의 입양인 시민권 활동단체 및 입양가족들이 함께 했다.

해외출생 입양인의 시민권 취득 문제에 관련 의식 증진, 교육 및 옹호 활동을 보다 조직적이며 대규모로 전개하기 위해 만들어진 이 단체는 KAGC가 입양인권리캠페인(Adoptee Rights Campaign, ARC), 홀트 인터네셔널(Holt International)과 협력해 만든 미 전국 15개 주에 걸친 21개 관련활동단체와의 신규 컨소시엄이다.

ARC 조사에 따르면, 1945년부터 1998년 사이 해외에서 미국으로 입양된 입양인 중 최대 49,000명이 시민권이 없는 것으로 추산된다.

KAGC는 대한민국 보건복지부 발표 자료와 취합했을 때 이 중 절반가량이 한국출신일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한다.

이러한 이유로 지난 2000년 ‘소아 시민권 법(Child Citizenship Act)’이 연방의회를 통과해 외국에서 태어난 입양인이, 입양가정의 부모 중 최소 한명이 미국 시민일 경우에 자동으로 미국 시민권을 부여하도록 연방 제도를 개정했지만 법안 통과 당시 적용대상에 나이제한이 추가돼 현재와 같은 상황이 발생하게 됐다.

지난 2016년부터 매 회기마다 이 법안의 발의를 주도한 하원 국방위원장 아담 스미스 의원은 “여러분 커뮤니티의 관심 덕분에 수년간 이 이슈가 잊히지 않을 수 있었다”라며 시민단체 및 풀뿌리 단체에서의 성원에 감사를 표했다.

그는 또 “지역구 주민의 민원제기를 통해 접하게 됐던 이 이슈의 해결 방안은 사실 너무나도 간단하다”며 “2000년 소아시민권법의 제정 과정에서 발생한 정책적인 허점 때문에 생긴 문제인만큼 간단한 정책의 보완으로 해결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미주한인유권자연대는 11월 13일 미 연방의사당에서 ‘입양인 평등을 위한 전국연대’ 출범식을 개최했다. (사진 미주한인유권자연대)
미주한인유권자연대는 11월 13일 미 연방의사당에서 ‘입양인 평등을 위한 전국연대’ 출범식을 개최했다. 인사말하는 랍 우달 의원 (사진 미주한인유권자연대)

공동발의자 랍 우달 의원 또한 “이 법안이 통과될 때 뉴욕타임즈 1면에 보도되지는 않겠지만, 주목을 받기 위해 지지한 이슈가 아니기 때문에 법제화만 된다면 나는 (언론 관심 정도에 대해서는) 개의치 않는다”며 “입양인이 몇 십 년 동안 미국에 거주하고 나서도 시민권을 받지 못한다는 것은 상식적인 생각을 가진 이라면 누구도 이해할 수 없을 것이며 이웃을 향한 사랑이 있는 사람이라면 이 문제해결에 누구나 나서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우달 의원은 또 “정치적 성향과 무관하게 많은 의원들이 지지하기를 바란다”며 초당적인 지지도 촉구했다.

KAGC 송원석 사무국장 또한 해당 법안의 통과를 위해서는 초당적인 지지 확보가 관건이라고 강조했다.

송 국장은 “"지난 수년간 다양한 유사법안이 발의됐지만 매번 의회에서 충분한 지지를 확보하는데 실패해 계류상태에서 회기가 끝났다”라며 “올해는 발의 시점도 빨랐고, 그 어느 때보다 빠른 속도로 초당적인 공동발의자를 확보해 나가고 있어 고무적이다”라고 얘기했다.

이 날 행사에는 또한 그레이스 맹 (민주, 뉴욕 6지역구)의원과 길 시스네로스(민주, 캘리포니아 39지역구)의원이 참석해 본인들의 지지 배경을 설명하기도 했다.

특히 시스네로스 의원은 본인 지역구에 거주하는 이란 출신 해외입양인의 사례와, 오늘 행사에서 발언한 예비역 해군 출신 한국계 입양인의 사례를 언급하며 “해당 법안의 통과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입양인 평등을 위한 전국 연대’는 행사를 마치며 “한인사회 뿐만 아니라 전국 각지의 모든 지지자들이 지역사회에서 꾸준히 의식 증진 활동을 전개해 달라”고 당부했다.


 
 

Total 47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7 코로나19 관련 총영사관 관할지역 봉쇄완화 조치 현황(6월.1주) 관리자 06-03 182
476 코로나19 관련 EU+쉥겐협약국 역외 국민의 스페인 입국 금지 관리자 06-01 30
475 주바르셀로나총영사관 휴무 안내 관리자 05-31 38
474 코로나19 관련 스페인 내 4단계 봉쇄조치 완화 현황(6.1주) 관리자 05-31 341
473 코로나19 관련 동향 및 유의사항(국가경계령 6.7(일) 0시까지 5차 연장) 관리자 05-31 16
472 코로나19 관련 모든 스페인 입국자 14일간 의무 격리 실시(5.15.~) 관리자 05-27 23
471 외국국적포기 절차를 마치기 어려운 사람에 대한 구제 방안 관리자 05-27 34
470 코로나19 관련 총영사관 관할지역 봉쇄완화 조치 현황 관리자 05-25 315
469 전 국가·지역 해외여행에 대해 특별여행주의보 연장 관리자 05-23 32
468 코로나19 관련 "사증" 시설격리자의 자가격리 전환 자격요건 완화 안내 관리자 05-23 28
467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관련 안전공지 (5.22. 현재) 관리자 05-23 24
466 코로나19 관련 귀국 항공편 현황 안내(5.20 현재) 관리자 05-21 36
465 코로나19 관련 동향 및 유의사항(국가경계령 5/24(일) 0시까지 연장) 관리자 05-20 57
464 코로나19 관련 "스페인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안내 관리자 05-20 297
463 코로나19 관련 EU+쉥겐협약국 역외 국민의 스페인 입국 금지 관리자 05-19 76
 1  2  3  4  5  6  7  8  9  10